'V갤러리'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2.11.19
  2. 2012.10.05

 여인의 향기를 화폭에 담아낸 파리의 낭만주의자! 알랭 본느푸와 전시-예술의전당 V갤러리


프랑스에서 가장 존경받는 위대한 작가 중 한명!! 알랭 본느푸와의 전시소식이에요!

단순하면서도 정교한 기교와 구성! 여성의 잠재적인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본느푸와의 작품세계를 만날 수 있는 기회! 예술의 전당 V 갤러리 알랭 본느푸와의 전시 소식이에요!

 

 

 

파리 몽마르트르에서 태어나 16세때 조각으로 미술에 입문
1937년 파리의 몽마르트르 출생
1953년 L'Ecole des Arts Appliques, PARIS (파리국립응용미술학교)
1956년 Ecole des Beaux-Arts, PARIS (파리 국립 미술학교)
1959년 Ecole des Beaux-Arts, BRUXELLES (브뤼셀 왕립미술학교)
1961년 Ecole des Arts Appliques, PARIS, eleve du sculpteur VOLTI
         유명한 조각가인 볼티(VOLTI)에게 사사

 

 

 


-신화적 요소의 차용으 통에 에로티시즘 극대화!

-고대의 원초주의와 폼페이 벽화 속의 고전주의 상기!
-사랑으로 충만한 창조자의 위치에서 인간의 인생과 신비를 나타내는 대상으로 승화시킴!
-부드럽고 따뜻한 색채와 표현 기법!

 

 

그의 작품을 감상해보실까요??

 

 

 


알랭 본느푸와 (Alain Bonnefoit) 초대전

 

기간 :  2012.11.18(일) - 2012.12.02(일)
시간 : 11:00-19:00
장소  : V-갤러리
가격 : 일반 7천원 / 청소년 5천원 (초중고)
입장연령 : 전체관람
주최 : 동성갤러리
문의 : 02)723-6577
더 자세한 정보 :  예술이 전당 공식 홈페이지  http://j.mp/S8Kkpy

 

Trackback 0 And Comment 0

 빛의 어둠만으로 예술과 휴머니티를 표현하는 작가, 스티브 맥커리의 사진전 '빛과 어둠사이'


예술의 전당 V 갤러리, 스티브 맥커리 사진전 '빛과 어둠 사이'


테크닉이나 인위적인 장식없이 빛과 어둠만으로 예술성을 표현하는 사진작가가 있는데요, 바로 스티브 맥커리입니다. 완벽에 가까운 색상과 구성, 프름과 균형의 시각적 예술성 뿐만아니라 가슴으로 전해지는 희망과 휴머니티 정신적 교감까지 전세계 수십차려의 미술관 전시를 소화해 내는 스티브 맥커리의 사진전이 예술의 전당 v 갤러리에서 개최됩니다.

 


<자료 출처 : http://j.mp/VCiFjk >

 

 

스티브맥커리는 누구?

 

 호기심과 방대한 지식을 토대로 폭넓은 문화, 역사 의식을 가지고 있었는 그는 인도 파트 프리랜서 사진가로 활동하면서 세상을 여행하기 시작합니다. 자신만의 뚜렷한 안목을 가지고 스스로 선택한 관심 지역을 취재하던 중 러시아의 침략에 앞서 반란군들이 통제하고 있던 아프가니스탄의 실상을 맨 처음 서방 세계에 알리게 되었습니다. 그 외 걸프전, 아우슈비츠, 몬순, 9.11테러등 그가 다루는 세계 각지의 핫이슈들은 세상을 깨우며 타임지와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커버를 장식하였습니다. 누구도 흉내낼 수 없는 구도와 색상, 균형으로 높은 예술성을 보인 그의 작품은 영화보다 더 영화같은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스티브 맥커리의 사진전 '빛과 어둠사이'

 

▶전시기간 : 2012년 9월 12일~ 10월 21일
전시시간 : 오전 11~오후 8시
장소 : 예술의 전당 V 갤러리
문의 : 어반아트 02-511-2931
관람요금 : 성인 10,000원/ 청소년 8,000원/어린이 6,000원/단체 (20인이상) 8,000원
할인관련 : 장애인 본인(1~6급), 국가유공자 본인 무료/증빙자료지침
도슨트 : 평일 오후 3시

 

 

 

 

 

 

Trackback 0 And Comment 1
  1. Favicon of http://blog.daum.net/savenije BlogIcon 안영진 2012.10.07 16:20 address edit & del reply

    신기하네요.가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