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교육'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4.09.05
  2. 2014.08.04
  3. 2012.09.07

 

 

 

매월 4일은 안전점검의 날이라고 합니다. 느슨해지기 쉬운 안전교육 이번엔 양재시민의 숲 근처에 있는 라이온스 서초 어린이 교통안전교육장을 다녀왔습니다.

 

 

서원초등학교 3학년 90명의 참여로 안전교육과 주행 시험 실시했는데요. 첫 시간은 안전교육과 위험사례 등을 설명해주셨습니다.

자전거엔 반사체, 전조등을 설치해야 한다고 합니다. 주행 전 30초간 바퀴 바람상태(Air), 브레이크(Break), 체인(Chain) ABC확인하기 그리고 자전거를 선택할 때 자전거를 타고 발을 뻗었을 때 발이 땅에 닿아야 몸에 맞는 자전거라고 합니다.

밝은 색상의 옷과 운동화 착용하기. 체인에 낄 수 있는 늘어진 옷이나 목도리는 타기 전에 확인 점검하기. 헬멧과 무릎보호대를 반듯이 착용하기 등을 설명해주셨습니다. 자전거를 탈 때에는 언제나 보행자의 안전을 우선으로 타야한다는 말씀과 충분한 안전 거리유지하기.

횡단보도, 철도 건널목에서는 멈추고 자전거에서 내려서 좌우살피고, 걸어서가고 내리막길에서는 속도를 줄여서 내려가기까지 조목조목 알려주셔서 자전거를 잘 타는 것 보다 나와 남을 보호하고 안전하기위해 지켜야 할 수칙이 더 중요하다는 점을 깨닫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요즘 화창한 날씨로 자전거 타시는 분들이 많아 졌는데요. 계절 중에 가을이 가장 자전거 사고위험이 높다고 합니다. 많은 자전거 주행으로 지켜야 할 규칙은 어른들까지 꼭 지켜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교육이 끝난 후 자전거 주행을 했는데요. 이론을 실제로 적용하고 따라하니 그리 어렵지 않았습니다.

 

 

조금만 천천히 가고 다시 확인하는 수칙만 따른다면 안전하고 공해 없는 최고의 이동수단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주행과정으로는 출발, 좁은 길 똑바로 가기, 횡단보도 건널 때 내려서 좌, 우 살피고 걸어서 가기, 우회전·좌회전할 때 팔을 어깨와 일직선이 되게 2초간 들기, 지그재그로 주행하기, 뒤 표시판을 보고 정지와 직진을 수행하기, 언덕 오르내리고 내리막엔 정지선에서 정지하기, 막대기에 있는 종이컵을 그 다음 막대기로 옮기기, 도착 지점에서는 정지하겠다는 주먹을 쥐고 팔을 직각으로 구부려 수신호를 보내기였습니다.

수신호는 뒤에서 오는 차나 보행자에게 어느 쪽으로 가려고 한다는 것을 미리 알려주기 위함이라 하는데요. 모든 아이들이 교육장을 찾아 올 수는 없지만 부모님께서 충분히 교육하실 수 있는 내용이라 생각합니다. 자녀들에게 알려주실 때 좋은 정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
  1. Favicon of http://smilingbee.blgo.me BlogIcon 최연수 2014.09.09 21:02 address edit & del reply

    미취학아동도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만들어졌으면 좋겠어요.

 

 

  

 

서초구 보건소 보건위생과 건강도시 추진 팀장 이재진, 신은정, 김재규님과 응급처치 담당자 이경수님,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수상안전강사님 김용목, 변기덕 외 2명의 강사님이 <2014년 8월2일 10시30~ 13시>까지 수상안전교육 및 심폐소생술 체험학습을 진행하였습니다.

 

 

강사님 중 홍일점인 신은정 강사님은 휴가철 물놀이 사고가 많은 8월에 안전한 물놀이를 시민들에게 알려주는<찾아가는 안전교육>위해 양재천 야외수영장을 찾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가족단위의 체험이 많았는데요. 처음에 어색해하며 시작했지만 강사님의 말과 행동을 잘 따라 하면서 배우는 모습이 진지했고 사람을 살리기 위해 심장을 압박할 때는 마네킹인데도 불구하고 30회을 압박하는 것이 힘들다고 하면서 체험 소감을 말하기도 하였습니다.

 

 

이렇듯 막연한 설명으로 듣던 안전교육보다 한 번의 체험교육이 새삼 얼마나 중요한지 알게 되었습니다. 또한 물속에서 인명을 구조하는 방법을 알려주셨는데요. 주위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페트병을 이용하여 인명을 구조하는 모습을 시민들에게 보여주면서 구하는 요령까지 상세히 알려주었습니다.

 

 

안전교육 체험이 끝난 후에는 호루라기를 선물로 주었는데요. 고립되거나 위급상황일 때 구조신호를 보내기 위해서 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혹시 여러분은 물에 빠진 사람 발견 시 행동 요령 4가지을 아십니까?

1>익수자 발견 시 큰소리로 주위 사람에게 알리고 도움을 요청한다.

2>119에 신속히 신고한다(사고 위치 알림)

3>긴 로프나 막대기, 튜브, 페트병 등을 던져주어 잡고 나오도록 한다.

4>익수자 구조 후 신속하게 인공호흡,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실시한다.

 

위 내용만 기억해두신다면 도움이 되겠지요. 무더운 여름 바다로 강으로 또 계곡으로 놀러 가실 때 4가지 안전 수칙만 지킨다면 즐거운 여행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2
  1. BlogIcon 딸꾹질 2014.08.04 18:24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많은 도움이 될것같아요

  2. BlogIcon 섭섭이 2014.08.04 23:17 address edit & del reply

    물놀이 안전 수칙 꼭지켜야겠어요

서초구,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심폐소생술 경연대회를 개최했습니다!

 

 “Save a life, Safety Seocho” 제3회 심폐소생술 경연대회


불의의 사고를 당할때, 혹은 그 상황에서 응급처치가 필요할 때, 우왕좌왕했던 경험들 다들 있으신가요? 최근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안전 불감증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심폐소생술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는데요, 신속한 이송 및 처치, 효과적인 전문 심폐소생술등 각 부분별로 관련하여 응급처치 요령 전반에 대한 이론과 실기에 대한 경연을 치루었습니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지난 심뇌혈돤 질환 조사감시결과 인구 10만명당 40~42명꼴로 심정지 환자가 발생한다고 하는데요, 생존율이 전국 평균 2.4%밖에 되지 않는다고 하네요. 이는 환자를 목격한 최초 목격자에 의해 심폐소생술 실시 비율이 1.4%에 그쳤기 때문이라고 보고하였습니다. 환자를 살리기 위한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교육이 제대로 실시되지 않고 있기 때문이죠.
 
 

 

이번 행사는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에 대한 이론과 실기평가 등 경연마당, 재난 등 각종 안전사고에 대한 배너 및 소방활동사진 전시, 병원단계 응급의료 홍보마당 및 4분의기적! 확인하go, 부르go, 누르go!! 심폐소생술 함께 배우기, 소화기 사용법, 이동안전체험차량 탑승 등 체험마당 운영 및 페이스페인팅, 축하공연, 참가자 전원 기념품 증정 등 다양한 참여기회 및 즐길 거리를 제공하였습니다.
 
 
 


 

심정지 발생후 1분이 경과할때마다 생존율이 감소하기 때문에 최초 목격자에 의한 신속한 시행이 매우 중요합니다.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안전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계기를 이번 행사를 통해 되새겨 볼 수 있었습니다. 또한 서초구는 안전도시 조성을 위해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 와의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등 다양한 활동 등을 통해 안전문화 확산운동을  지역사회 모든 구성원과 함께 지속적으로 전개하여 확대할 예정입니다.

안전도시(Safety community)란? 일상생활 속에서 사회적, 경제적 손실을 끼치는 사고와 손상에 대하여 지역사회 모든 구성원이 예방활동을 통해서 안전의식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도시를 말합니다.

 
 

 “Save a life, Safety Seocho” 제3회 심폐소생술 경연대회

 

□ 일    시: 2012. 9. 5(수) 13:30 ~ 17:00
□ 장    소: 심산기념문화센터 2층 아트홀
□ 참석대상 : 81개팀 243명(초등부-16팀, 중등부-17팀, 고등부-18팀, 일반부-30팀)
□ 행사내용
          - 심폐소생술 및 자동제세동기 사용법 실기 경연, OX 퀴즈
          - 심폐소생술 체험 학습장 운영
          - 이동안전체험차량 운영(서초소방서)
          - 응급의료 홍보부스 운영(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 걸그룹(씨크엔젤) 축하공연 등
□주관: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주최․참여 : 서초구청•서초소방서•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