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헌 윤봉길'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4.08.04
  2. 2013.12.27
  3. 2013.06.07

 

 

 

“독립 운동가들에게 길을 묻다”

일제강점기 나라를 구한 이들! 그들을 소개한 도서 특별전이 양재 시민의 숲에 위치한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7월 5일부터 8월 15일까지 열리는 이 도서 특별전은 일제강점기에 나라를 구한 독립운동가들의 이야기를 담은 도서 전시회입니다.

 

 

이 도서전시회는 리모델링 후 지난 5월 18일 개관한 윤봉길 새책 도서관에서 열립니다. 윤봉길 새책 도서관은 윤봉길의사 기념관 2층에 자리하고 있는데요. 우리나라 독립 운동가들의 일대기 이야기책들과 독립운동 자료 및 역사책들이 유치원생부터 대학생, 일반인들에게까지 폭넓게 책을 읽을 수 있도록 도서들을 전시하고 있답니다.

 

 

윤봉길 새책도서관 직원인 이재용씨는 도서관 지킴이로써 “요즘 방학을 맞아 학생들을 대동한 가족단위의 방문객들이 늘고 있다”며 “기념관을 둘러보고 하루 코스로 도서전을 볼 겸 독립운동가들의 책을 읽고 가거나 대출해 가시기도 한다”고 설명이었습니다. 윤봉길새책도서관에서 열리고 있는 도서전을 찾는 하루 도서관 이용객들은 30~40명 정도 찾고 있다고 하구요.

 

 

도서관 한쪽에 마련된 작가와의 대화 공간에는 이미 출판기념회가 열렸다고 합니다. 또 오는 8월 4일에도 작가의 출판기념회와 북콘서트가 열릴 예정이라고 하는데요. 도서관에 와서 책도 읽고 대출도 받을 수 있는 <윤봉길새책도서관>에 와서 독립운동가들과의 만남을 계획하는 것도 꽤 뜻깊은 방학이 될 것 같아 강추하고 싶은 코스였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0

살아 있는 역사 현장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

 

 

 

 

 

by 서초여행 윤점임 리포터

 

 

 

 

 

 

 


지하철   신분당선 '양재시민의 숲' 에서 내리면 갈 수 있는 곳. 매헌 윤봉길의사의 숭고한 유업을 선양하며 살신성인하신 그 위대한 민족정기를 내외에 고양하기 위하여 1988년 12월 1일 설립되었습니다.

                   

 

매헌 윤봉길 선생님을 간략하게 소개하자면 19세때인 1926년부터 고향에 야학을 세워 농촌계몽운동을 시작했으며, 20세때에는 각곡독서회를 조직하고 농민독본을 편찬했으며 22세 때에는 월진회(月進會)와 수암체육회를 조직하여 농촌운동 민족운동을 더욱 정열적으로 전개 하였다합니다.

 

 

 

 

 

 

 

            

 

 

의사는 국내에서의 독립운동이 어려워지자 23세 때인 1930년 3월6일 [장부출가 생불환(丈夫出家 生不還)] 이라는 글을 써놓고 중국으로 망명하여, 청도를 거쳐서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있는 상해에 도착하였습니다.


일본군이 1932년 1월 28일 상해를 침공하여 점령한 후, 4월 29일 천장절 겸 상해 점령 전승경축 기념식을 홍구 공원에서 거행하게 되어 상해점령 일본군 군 정 수뇌들이 여기에 모이게 되자, 윤의사는 백범 김구 선생이 지휘하는 한인애국단에 가입하여 이에 특공작전을 감행할 것을 자원하였습니다.


윤의사는 단신으로 1932년 4월 29일 상해 홍구공원에서 상해점령 일본군 총사령관 시라카와 등 군 정 수뇌들 7명에게 폭탄을 투척하여 일본의 전의를 상실케 하는데 성공하였습니다.

     

 

 

 

 

 

 

              

 

 

윤의사는 현장에서 일본 헌병에게 체포되어 5월25일 현지의 군법재판 단심으로 사형을 선고받고, 11월에 일본으로 이송되어 그해 12월19일 25세를 일기로 순국하였습니다.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을 둘려보면서 많은 것을 느낄 수가 있었습니다. 과연 우리 젊은이들은 우리의 역사에 대한 개념을 얼마나 알고 있을까? 궁금증이 생기네요.


각박한 요즘 세상에서는 모든 것이 눈에 보이는 것만 믿게 되는데 독립투사에 대해 얼마나 알고 이해하고 있을까요? 이곳에 오면 그 당시 잔혹했던 역사와 사건들을 많은 자료와 사진으로 확인 할 수가 있어서 추악했던 일본의 만행을 한 눈으로 볼 수가 있답니다.

              

 

 

자기 혼자만 아는 요즘 젊은이들과는 너무 비교가 되리라 느낄 것입니다. 뉴스에 보도된 대로 제정난으로 운영에 어려움이 있어 그런지 겨울임에도 난방장치가 없어 관람 내내 사시나무 떨 듯 오들 오들 떨면서 보았고 전시실 불도 몇 명이 모이니 켜 주시네요.

 

 

 

 

 

 

 

많은 사람들이 찾아와 언젠가부터 숨어버렸던 애국심도 다시 불러 일으키는 계기도 만들고 우리의 애국의사의 민족정기를 대대손손 이어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봅시다. 물론 아이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키워주는 건 우리 어른들의 바른 역사관이겠죠?

                     

 

  
 
 

 

 

 

 

 

 

 

 

Trackback 0 And Comment 3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gnrism BlogIcon 황지나 2013.12.27 19:34 address edit & del reply

    의미 깊은 곳에 다녀오셨네요...^^

  2. Favicon of http://smilingbee.tistory.com BlogIcon 최연수 2013.12.27 21:25 address edit & del reply

    서초여행에서 이 곳을 참 자주 만나네요.

  3. Favicon of https://variousinterestedpeople.tistory.com BlogIcon L'artiste curieuse 2013.12.28 06:1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1월 1일에도 할까요? 정기휴일이 매주월요일, 설날ㆍ추석연휴로 나와있어서 헷갈리는군요..!

 

 매헌 윤봉길 의사의 넋을 기리며

 

 

by 서초여행 강아영 리포터

 

 

 

조국의 독립을 위해 농촌계몽운동을 통한 국력배양을, 중국으로 망명해서는 백범 김구 선생이 지휘하는 한인애국단에 가입해 특공작전을 감행할 것을 자원했습니다. 1932년 4월 29일 상해 홍구공원에서 상해 점령 일본군 총사령관 시라카와 등 구정 수뇌 7명에게 폭탄을 투척해 일본의 전의를 상실케 하는데 성공했습니다. 그는 현장에서 일본 헌병에게 체포되어 5월 25일 현지의 군법재판에서 단심으로 사형을 선고받고 11월에 일본으로 이송되어 그 해 12월 29일 25세를 일기로 순국했다.

 

이 사람은 누구일까요? 바로 매헌 윤봉길 의사입니다.

 

저번 주말 양재 시민의 숲에 놀러갔다가 매헌 윤봉길 의사 동상과 숭모비를 발견했어요.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열사의 넋을 기리기 위해 오늘 포스팅은 윤봉길 의사와 관련해 써볼까 합니다.

 

 

 


매헌 윤봉길의사 동상은 1992년 4월 29일 윤봉길 의사 상해의거 60주년을 맞이하여 의사의 동상 건립으로 살신성인의 숭고한 애국독립 정신을 후세에 전하고자 매헌 윤봉길 의사 의거 제6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가 주관해 양재 시민의 숲에 건립했다고 합니다. 윤봉길 의사 동상의 높이는 9.2m에 화강석과 청동으로 이뤄져 있는데요. 윤봉길 의사가 팔을 들어 하늘을 가리키는 포즈를 취하고 있는데 보는 이의 마음을 숙연하게 만들었습니다.

 

 


 


동상뿐만 아니라 천추의열 윤봉길 의사 숭모비도 있는데요. 이 비는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사업회가 나라의 독립과 인류의 평화, 평등, 자유를 위해 순국한 윤봉길 의사의 상해 의거 제61주년을 맞아 세운 것이라 합니다.

 

의사의 뜻을 널리 전하고 우리 후손들을 격려하기 윗해 윤철상 표성으로 숭모비를 세우고 1996년 4월 8일 제막식을 거행했다고 해요. 이 비는 높이 2.14m로 화강석과 오석으로 이뤄져 있습니다. 짧은 시간이었지만 매헌 윤봉길 의사의 동상과 숭모비를 보는 것만으로 숙연한 마음이 들었어요. 여러분들도 시간 나시면 양재 시민의 숲에 들러 윤봉길 의사의 동상과 숭모비를 찾아보세요. 윤봉길 의사에 대해 더욱 많이 알 수 있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