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느리의 손맛․엄마의 정성
서초구, 15년째 이어지는 사랑의 된장․간장 담그기

 


 

  직원부인자원봉사회원(회장 김경희) 30명이 2월 21일 오전10시부터 오후3시까지 대원농장(원지동 소재)에서 홀로 사시는 어르신과 소년소녀가정 등 350여 세대에 전달될 된장, 간장을 담는 “제15회 사랑의 된장, 간장 담가주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합니다 ^^   
 직원부인자원봉사회에서는 홀로 사시는 어르신께는 며느리의 손맛으로, 소년소녀가정에는 엄마의 정성으로 사랑을 담아 350여세대에 식생활의 기본인 된장․간장을 담가 주기로 했습니다 ^^
  청계산에서 불어오는 맑고 신선한 바람과 따뜻한 봄볕과 서초구 직원부인 자원봉사회의 사랑과 정성으로 4개월간 알맞게 숙성시켜 맛있게 익은 된장과 간장은 6월(3차 작업 후)에 관내 홀로 사시는 어르신과 소년소녀가장에게 전달됩니다. 

 

 

 

 

 

 1999년부터 개최한 이 행사는 15년째를 맞이하며  지금까지 총 3,006세대에 사랑을 전달하였습니다. 이날 홀로 사시는 어르신과 소년소녀가정에 담가줄 사랑의 된장은 1인당 4kg 가량으로 국산콩으로 만든 메주 총 660kg이 소요됩니다.
 사랑으로 담은 장이 숙성되어 깊은 맛이 되듯 봉사자들의 정성과 사랑이 15년이라는 오랜 세월 숙성되어 올해도 장맛을 기다리는 어르신들께 사랑의 된장, 간장을 보내 드립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