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초女幸방방곡곡/여행리포터 취재기

2012년도 잠원 초등학교에서 대운동회가 열렸어요

2012년도 잠원 초등학교에서 대운동회가 열렸어요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잠원초등학교의 대운동회가 열렸어요.  2년마다 열리는 대운동회이다 보니 지금의  2학년은 처음으로 경험을 하게 되었답니다. 새빛관 강당이 새로 생겨서, 운동장이 더 작아졌지만, 그래도 아이들의 운동회에 대한 기대와 즐거움에는 장애가 되지 않았어요.  
1,3,5학년은 오전에, 2,4,6학년은 오후에 모두들 열심히 연습한 실력을 뽐내며, 함께한 가족과 운동회를 즐겼답니다.

 
 


(잠원초등학교에 대운동회가 열렸다고 온 가족들이 나들이를 나오셨네요…) 
각 학년의 짝수 반은 백군이 홀수 반은 청군으로 정하고 선의의 대결을 했는데, 오전은 백군이 이겼다고 해서 오후반 경기를 하는 아이들도 더 열심히 해서 이겨야지 하고 정말 열심히 각 팀을 응원하더군요.. 그리고 한 달동안 연습한 무용 실력도 이쁘게 뽐내었답니다.


( 2학년 아이들의 귀엽고 앙증맞은 꼭두각시 춤~~ 운동회 하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내용이지만, 볼 때마다 새롭고 기쁨을 안겨주는 이만한 프로그램도 없는 듯 해요^^)

                

 

(2학년과는 대조되는 6학년의 부채춤 … 하는 아이들이나 보는 분들이나 조금은 부담이 되는~~ 그래도 열심히 하는 모습이 아름다웠습니다…) 가을이라도 무더운 시기였는데도 열심히 연습하고 노력한 학생들과 선생님들께 멋진 모습을 보여 주어서 감사하다는 말이, 수하했다는 말이 정말 해 주고 싶더군요. 단체 마스 게임 프로그램 뿐아니라 달리기, 공구르기등과 학보모님들이 참석한 아이들과 함께 하는 줄넘기. 달리기도 무척 신이 나고 재미가 있었어요..물론 몸은 안 따르지만 그래도 아이와 같이 한다는게 좋았답니다. 

                 

(4학년 아이들의 풍선 떠뜨리기 정말 열심히 달리는 모습이 역시 아이들이구나~~)
 그래도 운동회에서는 뭐니 뭐니 해도 계주 만한게 없지요…
 
                  

(  각 학년 반 여,남학생 대표들이 참석한 계주, 초반에 백팀이 너무 벌려서 긴장감은 살짝 떨어졌지만, 그래도 끝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었요~~) 운동회가 계주를 끝으로 마무리가 되고, 승리의 팀이 정해진 다음…. 함성~~~
이긴 팀에게는 축하의 박수를, 진 팀에게는 격려의 박수를 만껏 보낸 하루였답니다^^

 

 

(오후 반도 역시 백팀의 승리로 끝났네요^^)

 

 

 

서초좌충우돌인 두 아들을 가진 건강한 서래마을 주부입니다. 일상 생활에서 벗어나 잠시나마 '나'를 찾는 시간을 갖기 위해 매주 금요일마다 반포 4동 책사랑방에서 자원봉사를 하고 있어요.
서초구여행기자단: 김현주
블로그 주소 :
http://blog.naver.com/pinkim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