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8일 화요일부터 서울 시내버스 노선 변경


서울 13개 시내 버스 노선 변경! 우리 동네 해당지역 확인하세요!

 
오는 8월 28일 화요일부터 수요가 적은 구간은 단축하고 운행에 효율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서울 시내 버스 노선 13개가 달라집니다. 운행효율 개선을 위한 5곳, 신규 수요 발생 및  시민들의 이용 민원 해소를 위한 4곳, 과밀해소를 위한 2곳, 그리고 차고지 연계 2곳등이 조정됩니다.

 

<사진 출처: 서초 e 뉴스>

 
먼저 9710번은 승객의 수요가 적다는 이유로 조계사 구간을 단축합니다.
서대문→광화문→종로1가→롯데백화점→숭례문→서대문으로 경로를 변경했으며, 기존에 일방 운행되던 271번은 가양대교 북단에 위치한 회차지점에서 연료를 충전하기 위해 차 내에 탑승해 있던 승객이 동일 노선 다른 버스로 갈아타야했던 불편을 해소하고자 양방향 운행하기로 했습니다.

6620번은 운행시간을 단축하여 운행횟수가 늘려진 예쩡입니다. 당산역 방향으로 운행시 신목동역에서 우회전하도록 경로를 변경했으며, 청와대를 오가는 8000번은 그동안 운영적자가 누적됨에 따라 한시적으로 토요일과 공휴일에만 운행하는 주말 맞춤버스로 조정하고 향후 운영성과에 따라 운행 여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대규모 아파트 단지, 여의도 시민 요트나루 등 수요 증가 예상 4개 노선 조정
 

아파트 입주민들의 대중교통 편의와 시민들이 한강에 더 편하게 진입하도록 하기 위해 달라지는 노선도 있습니다.
4425번(군포차고지~사당역)은 기존에 운행하던 과천대로 구간을 단축하고, 서초구 우면2지구 서초네이처힐 아파트와 서초역을 연계하도록 조정하며, 송파구 송파파크데일 아파트 입주민들의 거여역 환승 편의를 위해 3318번 노선을 성내천로•거마로(남한산성입구~거여역)로 변경합니다. 또한 시민요트나루와 여의도 한강공원 수영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을 위해 기존에 국회의사당 대로에서 회차하던 260번 노선을 여의서로까지 연장해 여의도역까지 경유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하니 무더운 여름 한강을 찾는 시민들의 편의가 한 층 더 수월해 질 것 같습니다.



승객과밀 해소 위해 운행경로 단축 및 변경
 
반면 너무나 많은 승객으로 인해 배차를 늘리기 위해 변경된 노선도 있습니다. 기존에 신월동에서 출발해 석수역에서 회차하던 652번 노선의 회차지점을 독산사거리로 단축 운영할 예정이며, 구산동과 서울역을 오가며 출퇴근시간대 많은 승객을 실어 날랐던 7022번은 과밀 해소 및 배차간격 단축을 위해 기존에 은평로(응암역~은평구청)를 운행하던 것을 진흥로(응암역~서부경찰서후문~역촌역)로 변경, 운행경로를 직선화 합니다.

자기가 평소 몇번 버스를 타는지 꼭 기억해두고 노선 변경에 따른 혼란이 없도록 항시 확인체크하는게 좋겠죠?울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지(http://bus.seoul.go.kr)와 스마트폰 모바일 웹(m.bus.go.kr)을 통해 조정된 노선번호와 바뀐 노선도, 주요경유지 등 상세한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또한,  120다산콜센터와 도시교통본부 트위터(@seoulgyotong)를 통해 관련 문의를 상시 접수받는다고 하니 노선 변경에 문의가 있으신 분은 필독하세요 ^^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