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이 성큼 다가온 10월 25일 토요일 저녁 5시 서초구 반포동 서래마을에 있는 반포4동주민센터 4층 서래홀에서 무료 음악회가 열렸습니다. 반포4동주민센터에서 개최한 첫 번째 콘서트로 매달 2회씩 격주로 서래홀에서는 시민들을 위한 콘서트를 만날 수 있습니다.

 

반포4동주민센터

 

첫 번째 공연의 컨셉은 바로크와 현대를 아우르는 래퍼토리로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쳄발로를 연주하는 9인의 연주자로 구성된 소반개 앙상블(Sobangae Ensemble)팀이 헨델, 비발디 같은 바로크 시대의 대표 작곡가의 곡을 연주했으며 신동일씨의 ‘겨울이야기’, ‘골목길’, ‘나의 오래된 꿈 하나’ 등 가을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조옥같은 곡들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반포4동주민센터 서래홀 무료 콘서트

 

무료 공연이라고 하기에 미안할 정도로 훌륭한 연주자들의 실력과 아름다운 선율에 푹 빠진 100여명 가까이 참석한 주민들은 큰 감동을 받은 듯 했습니다.

 

무료 콘서트 참여 시민들

 

이번 콘서트를 시작으로 11월 8일 토요일 오후 5시에는 오주브드레 샹송밴드가 반포4동주민센터 서래홀을 찾아옵니다. 영화나 라디오에서 들었던 프랑스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귀에 익은 친근한 샹송을 들을 수 있으며 노래에 얽힌 사연을 이야기할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고 합니다.

오주브드레 샹송밴드 (Oh! je voudrais Ensemble)는 국내유일의 샹송가수 고한승씨가 주축이 되어 서래마을의 음악인들과 만든 샹송밴드로 ‘오주브드레’는 이브몽땅이 불러 유명해진 ‘고엽(Les feuilles mortes)’의 첫 가사 ‘아! 나는 당신이 정말 기억해주기 원해요’에서 따서 만든 이름으로 ‘나는 원합니다’라는 뜻이라고 합니다.

 

반포4동주민센터 콘서트 안내

 

앞으로도 반포4동주민센터에서는 격주 토요일마다 매회 색다른 컨셉의 공연을 열어 가족, 연인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무료 콘서트를 계속해서 만들어 갈 예정이라니 멀고 비싼 공연장만 보지 마시고 주변을 꼭 둘러보시면 어떨까요!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