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차량관리법 [타이어, 와이퍼 등]

 

 

 

 

 

 

얼마전 장마가 시작되었다는 뉴스소식과 함께 간간히 전국적으로 비소식을 들을 수 있습니다.
보슬보슬 내리는 비가 아닌 집중 폭우로 침수가 예상되기도 하는데, 본격적인 장마 전에 차량점검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빗길운전은 평소보다 20%이상 속도를 감속해야만 하는데 그 이유는 비로 인하여 타이어가 미끄러지는 수막현상이 생기기 때문입니다. 브레이크를 밟았을 때 평소보다 제공거리가 길고 심할 경우 180도로 회전할 수 있어 큰 사고가 발전될 수 있기 때문에 평소보다 감속해야하는데 혹시나 빗길에 차량이 미끄러질 때에는 당황하지 마시고 브레이크를 차량이 멈출 때까지 밟고 있어야 합니다.

 

 


이렇듯 위험한 빗길운전, 안전을 위해 꼼꼼한 차량관리가 필요합니다. 오늘은 장마대비 차량관리법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장마철 타이어관리

 

1. 사고예방으로 중요한 공기압

타이어공기압은 타이어 속의 공기의 압력을 말하는 것으로 공기압이 낮아지면 타이어가 이탈도리 수 있으므로 평소 공기압체크를 해두며, 평소보다 10% 높게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2. 타이어 마모정도 확인


타이어의 교체시기를 아는 운전자는 많이 없습니다. 타이어의 마모가 심하면 빗길의 제동거리는 더욱 길어지고 심하면 터질 수 있기 때문에 시기에 맞게 교체해주어야 하느넫 알지 못한다면 백원짜리
동전으로 확인이 가능합니다. 백원짜리 동전을 타이어 홈 사이에 꽂았을 때, 앞면의 한글 '백원'의 '백'이 안보이면 정상적인 타이어이고 잘 보이면 마모가 심하기 때문에 교환하는 것이 좋습니다.

 

 

 

 

 

 

장마철 와이퍼 점검

 

와이퍼를 작동할 때 깔끔하게 닦이지 않고 뿌옇게 될 때,

1. 바깥쪽이 아닌 안쪽에 청소가 잘 안되어 있을 수 있으니 주방세정제, 샴푸, 소금물을 혼합하여 적신 수건으로 창 안쪽을 닦아주세요.

 

 

2. 바깥창문이 뿌옇게 느껴지면 우선 와이퍼를 의심하게 됩니다. 보통 수명이 6개월에서 1년인 와이퍼는 유리면이 잘 닦이는지 수시로 상태를 점검하고 주기적으로 교환해주어야하는데 바깥쪽 창이 잘 닦이지 않는다면 브러쉬 고무 또는 고무를 밀착시키는 스프링의 문제인지 확인하여 고무일시에는 고무만 변경가능하나 스프링일때에는 전체를 교환해주어야 합니다.

 

 

워셔액인 창문이 아닌 다른쪽으로 분사가 될 때에는 옷핀을 통해서 교정할 수 있으며 비가 새는지 확인하기 위해서는 창문화 선루프에 A4종이를 끼워서 당겼을때 잘 빠지거나 물을 부었을때 종이 전체가 젖게 되는지 확인해보아야 합니다. 또한 장마철에 습기가 있는 차량내부 매트 밑에 신문지를 깔아주어 신발이나 우산 등에 묻은 빗물로 인한 습기와 냄세 제거에 좋습니다. 

 


무엇보다 폭우가 내릴 때 차량이 침수되는 것이 문제인데 평소 고지대에 주차하는 습관을 가지고 있어야하며 혹시 차량이 침수가 될 때에는 섣불리 시동을 켜지 않고 견인차를 불러 정비업체에 가지고 가야합니다. 침수 후 시동을 켜게 되면 물이 실내까지 유입되어 고장이 날 수 있고 엔진에 물이 들어와 망가질 수 있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2
  1. 김현이 2013.06.29 16:28 address edit & del reply

    미리미리 점검해 안전한 운전 되어야겠어요

  2. Favicon of http://smilingbee.tistory.com BlogIcon 최연수 2013.06.29 21:33 address edit & del reply

    다음주부터 장마가 드디어 온다네요. 미리미리 준비